2022년 전국 산림관계관 회의 개최


- 숲과 사람이 함께하는 임업경영 시대로 전환 -

[조이뉴스24 엄판도 기자]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13일 17개 시·도 산림담당 국장, 산림청 소속기관장 등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22년 전국 산림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산림청장 인사말에 이어 ′22년 주요 산림정책 설명, 협조 및 당부사항 공유, 종합토론, 애로 및 건의사항 청취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22년 산림 정책 비전(숲과 사람이 함께하는 임업경영 시대로 전환)을 강조하며, “목표(지속 가능한 숲 관리의 제도적 안착 및 임업경영의 포용성 향상) 달성을 위해 4대 핵심 추진과제 및 10대 세부 이행계획을 적극적으로 추진해달라”라고 당부했다.

산림청은 ▲ 탄소중립 현장 이행 및 산림탄소 상쇄 사업 참여 ▲ 산림예산 재정집행률 제고 ▲ 성공적인 세계산림총회(WFC) 개최 ▲ 안전하고 쾌적한 산림휴양서비스 제공 및 산림문화 증진 ▲ 선제적 산림재해 예방·대응으로 국민안전 확보 등 올해 주요 산림정책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요청했다.

최병암 산림청장이 주재한 종합토론에서는 ‘그간 주요 정책 성과 및 미흡했던 점’을 주요 논제로 다루었고, 17개 시·도의 현안 업무를 공유하는 등 산림정책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서 ▲ 산림분야 국고보조금 확대 ▲ 산림 관련 법률 개정 및 규제·제도 개선 ▲ 산림시책 교육 기회 확대 등 기관의 애로 및 건의사항 52건을 청취했다. 담당 부서에서는 즉각 수용, 중·장기 검토 등으로 분류해 향후 조치계획 및 진행상황을 공유할 계획이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전국 산림행정기관이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국민과 임업인이 더 많은 숲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가시적 성과를 창출해 내겠다.”라고 말했다.

최병암 산림청장(가운데)이 2022년 전국 산림관계관 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산림청]

/엄판도 기자(pand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