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신임 모바일사업부문장에 이태신 전무 영입


인터파크∙싸이월드 거친 전문가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홈플러스는 새 모바일사업부문장으로 이태신 전무를 영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이태신 홈플러스 신임 모바일사업부문장(전무) [사진=홈플러스]

이 전무는 지식과 경험을 갖춘 온라인 분야 최고 전문가로, 1989년 삼성물산을 거쳐 프리챌, 싸이월드 온라인 사업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했다. 2013년부터 인터파크 부사장을 역임하며 모바일 커머스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홈플러스는 플랫폼 역량과 유통 경험에 주목해 이 전무를 모바일사업부문장으로 영입했다. 이 전무는 모바일 플랫폼 안정화와 차별화된 서비스 개발, 비즈니스 모델 창출 등 홈플러스 모바일 사업 전반을 총괄한다.

한편, 홈플러스는 올해 사업 목표를 '객수 증대를 통한 성장'으로 정하고, 장기적 관점의 투자를 통한 성장에 집중한다고 밝힌 바 있다.

홈플러스 온라인의 지난 5년간 연평균 성장률은 20%에 달한다. '마트직송', '세븐오더' 등으로 대형마트, 홈플러스 익스프레스 점포를 물류 거점으로 활용하는 '올라인(All line)' 전략 실행을 대폭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