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예원, 프리지아 흔적 지웠다…SNS 게시물 삭제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강예원이 유튜버 프리지아(송지아)와의 흔적을 지웠다.

강예원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던 송지아와의 사진과 영상을 삭제했다. 이와 함께 댓글창도 닫았다.

강예원이 송지아와 '아는 형님'에 출연했다.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강예원은 송지아가 소속된 효원 CNC의 공동 대표다. 이에 강예원은 송지아의 매니저로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촬영을 마쳤고, JTBC '아는 형님'에는 전학생으로 동반 출연하기도 했다.

하지만 송지아가 최근 가품 의혹에 휩싸이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에 송지아는 "지적해 주신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이다. 정말 죄송하다"며 "가품이 노출된 콘텐츠는 모두 삭제했다"라고 사과했다. 하지만 이후에도 다양한 제품의 가품 의혹이 끊임없이 이어졌다.

결국 '전지적 참견 시점' 제작진은 송지아와 강예원 출연분을 방송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반면 '아는 형님' 측은 "일부 편집"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방송을 진행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의 원성이 커지자 '아는 형님' 측은 "프로그램 자체 흐름에서 벗어나지 않는 선에서 송지아의 분량을 편집했다"라고 설명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