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젠지 이스포츠와 맞손…MOU 체결


젠지 지적재산권 활용한 공동 마케팅 추진

[아이뉴스24 이재용 기자]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글로벌 이스포츠 기업 '젠지 이스포츠'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24일 빗썸에 따르면 양사는 향후 가상자산과 이스포츠 산업 간 시너지를 일으킬 수 있는 다양한 협업을 모색할 방침이다.

빗썸·젠지 MOU 체결식에서 문선일 빗썸 서비스부문장(가운데)과 젠지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빗썸]

빗썸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다가오는 펍지(PUBG·배틀그라운드), 오버워치 리그 개막에 맞춰 '젠지 펍지 팀'과 '서울 다이너스티(오버워치)팀' 후원에 나선다. 젠지 펍지 팀과 서울 다이너스티 팀은 계약기간 동안 빗썸 로고가 새겨진 젠지 공식 유니폼을 입고 활동하게 된다.

젠지 이스포츠의 콘텐츠를 활용한 공동 마케팅과 브랜딩도 진행한다. 양사는 향후 온·오프라인 사업을 진행할 때 젠지 로고, 슬로건 등을 비롯한 지적재산권(IP)을 적극 활용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젠지 이스포츠의 디스코드 채널 '타이거네이션' 활성화를 위한 방안도 함께 모색할 계획이다.

허백영 빗썸 대표이사는 "가상자산과 이스포츠는 MZ 세대가 주축이 돼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미래 산업"이라며 "빗썸은 이스포츠 기업 젠지의 후원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MZ 세대의 문화 성장에 적극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재용 기자(j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