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프로야구, KBO 간판스타 이정후, 원태인 공식 모델 선정


시즌 업데이트 앞두고 공식 모델 공개

[사진=컴투스]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모바일 야구 게임 '컴투스프로야구(이하 컴프야)' 신규 시즌 공식 모델로 이정후와 원태인 선수를 선정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오는 '2022 KBO리그' 개막에 앞서 시즌 업데이트를 준비 중에 있는 컴프야는 올해 게임의 대표 얼굴로 활약할 공식 모델을 공개하며 새 시즌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3년 연속 컴프야 공식 모델로 선정된 이정후와 올해 처음으로 합류한 원태인은 각각 KBO를 대표하는 간판급 선수들이다. 출중한 실력은 물론 준수한 외모까지 겸비해 차세대 야구계를 이끌어갈 프랜차이즈 스타로 각광받고 있다.

공식 모델들은 메인 타이틀 이미지와 앱 아이콘 등 다양한 영역을 장식하게 되며, 홍보 영상을 활용한 광고 및 게임 이벤트를 통해서도 많은 야구팬들과 게임 이용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국내 프로야구 무대에서 탄탄한 기본기와 패기 넘치는 플레이로 야구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두 선수가 게임에 새로운 활력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20번째 시리즈 개막을 앞두고 있는 컴프야는 KBO리그의 모든 경기를 즐길 수 있는 3D 모바일 야구 게임이다. 현존하는 KBO리그의 10개 구단뿐 아니라 원년부터 현재까지의 모든 선수 데이터, 실명, 사진 및 현 시즌 KBO리그의 일정을 게임 속에서 그대로 만날 수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