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그만봐" 훈계에 엄마 폭행한 아들…경찰 판단은?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유튜브를 그만 보라고 훈계하는 어머니를 폭행한 중학생 아들이 경찰에 입건됐다.

24일 경찰에 따르면, 전북 군산경찰서는 어머니(42)를 폭행한 혐의(존속폭행)로 A군(14)을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다.

앞서 A군은 지난 22일 오전 10시께 군산시 한 아파트에서 어머니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군은 "유튜브를 그만 보라"고 말하는 어머니에게 반항하며 어머니를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가족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군과 부모를 상대로 보다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한편, A군의 어머니는 아들의 폭행으로 얼굴 등을 맞았으나 큰 상처는 입지 않았으며, A군의 처벌을 원하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