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플러스, 베스핀글로벌과 입주사 클라우드 환경 구축 '맞손'


입주사에 안전하고 편리한 클라우드 환경 조성 위해 업무 협약 체결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토종 공유오피스 업체 스파크플러스가 입주사에 안전하고 편리한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과 협업한다.

스파크플러스는 국내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과 입주사의 클라우드 업무 환경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협약식은 지난 24일 스파크플러스 강남 4호점에서 진행됐으며 이용주 스파크플러스 고객그룹장과 김희석 베스핀글로벌 옵스나우 플랫폼 비즈니스팀장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스파크플러스는 이번 MOU 체결을 통해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특별 할인가 등 입주사만을 위한 다양한 클라우드 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하기로 협의했다.

스파크플러스가 입주사 클라우드 환경 구축을 위해 베스핀글로벌과 협력한다. [사진=스파크플러스]

베스핀글로벌은 아마존웹서비스(AWS)를 비롯한 주요 클라우드를 특별 가격으로 제공하고, 기업별로 전담 AWS 인증 자격 전문가를 지원한다. 특히 베스핀글로벌은 AWS 공식 프리미어 파트너사로 기업의 효율적인 클라우드 도입 업무를 제공, 운영 중 장애 발생 시 실시간으로 위기 대응 서비스가 가능하다.

또한, 베스핀글로벌의 멀티 클라우드 관리 자동화 플랫폼 '옵스나우(OpsNow)'를 활용해 각 입주사에 자동화된 운영 시스템을 만드는 데 도움을 줄 예정이다. 옵스나우는 실시간으로 클라우드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어 빠른 대응과 비용 최적화를 꾀할 수 있으며, 전반적인 운영에 대한 인사이트도 받을 수 있다.

베스핀글로벌은 동아시아 최초로 AWS, 마이크로소프트 애저(Microsoft Azure), 구글 클라우드(Google Cloud) 등 최상위 파트너십을 획득한 클라우드 전문 기업으로, 3천여 개의 고객사에 클라우드 딜리버리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이에 클라우드 도입이 익숙하지 않거나보다 효율적인 운영 시스템을 구축하고 싶은 입주사에 종합적인 클라우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스파크플러스는 다양한 제휴 서비스를 통해 기업의 집중 업무를 돕는 워크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입주사에 최적화된 업무 환경은 물론, 기업 운영에 필요한 200여 개의 제휴 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