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협력사 안전관리 지원 확대


협력사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지원…안전 인센티브 확대 시행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삼성물산이 현장 안전의 핵심인 협력사의 안전 수준을 높이기 위한 지원을 확대하고, 안전 의지를 높이기 위해 안전경영 실천 선포식을 개최했다.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서울 강동구 상일동 소재 본사에서 99개 주요 협력사와 함께 중대재해 예방과 안전경영 실천에 대한 의지를 높이기 위한 '안전경영 실천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

현장 참석과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 이 날 행사에서는 삼성물산의 안전경영방침과 협력사의 안전 수준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지원 제도에 대해 공유하고, 협력사 자율안전경영 우수사례 전파와 안전경영 실천 선언 등이 진행됐다.

삼성물산이 '안전경영 실천 선포식'을 열고, 협력사 안전관리 지원 확대에 나선다. [사진=삼성물산]

삼성물산은 협력사의 안전경영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우선 협력사의 안전관리 수준을 높이고 보다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삼성형 안전시스템 인정제도'를 도입한다.

이를 통해 협력사 안전보건관리체계의 현 수준을 객관적으로 진단하고, 다양한 안전 법규와 기준에 부합되는 안전관리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협력사 안전 인센티브 또한 대폭 확대한다. 안전관리 우수 협력사에 대한 포상을 큰 폭으로 늘리고, 향후 삼성물산 프로젝트 관련 입찰 참여와 평가에 대한 혜택도 다양화할 예정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