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수업' 영탁, 필라테스·하이힐 워킹 도전…엉덩이 근육상실증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트로트가수 영탁이 생애 첫 필라테스에 도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26일 밤 9시 20분 방송하는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에서 영탁은 '집돌이'로서의 리얼 일상 공개하는 것은 물론, 자세 교정을 위해 인생 처음으로 필라테스에 도전한다.

'신랑수업' 영탁 [사진=채널A]

음악 작업에 매진 중이던 영탁은 갑작스러운 허리 통증을 느낀다. 앞서 절친 한의사 이광호로부터 "기력이 많이 떨어져서 정력에도 영향이 있다"는 진단을 받았던 터라, 영탁은 "요즘 들어 척추도 휘는 것 같고, 몸에 각종 이상 신호가 생기고 있다"고 호소한 뒤, 필라테스 센터를 찾는다.

영탁은 상담 도중 선생님의 기상천외 '빨간 하이힐' 워킹을 지켜보다, 홀린 듯 하이힐에 탑승해 섹시한 걸음걸이를 뽐낸다. 본격적인 운동에 돌입하자 영탁은 시도하는 동작마다 부들부들 떨며 '종이인형' 면모를 뽐낸다. 결국 그는 '엉덩이 근육상실증' 진단(?)을 받고 충격에 휩싸인다.

영탁은 잠시 후 '엉덩이 근육 찾기' 프로젝트에 돌입한다. "커플에게 좋은 동작"이라는 선생님의 귀띔에 영탁은 더욱 저돌적인 면모를 보이며, '커플 운동 수집가'로 등극한다. "남자가 되는 기분"이라며, 의욕을 폭발시킨 영탁의 '갓마흔 필라테스 도전기'에 시선이 모인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