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성현, '슈돌' 2월 합류…14개월 '언어천재' 딸 공개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백성현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한다.

26일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측은 "백성현이 출연을 확정했다"며 "14개월 딸과 초보 아빠 백성현의 일상은 2월 중 첫 방송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백성현은 1994년 영화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을 통해 아역 배우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다모' '천국의 계단' '해신' '영웅시대' '사랑은 노래를 타고' '아이리스2' '닥터스'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최근 출연한 ‘보이스4’에서는 대체 불가한 연기 스펙트럼으로 시청자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배우 백성현과 14개월 딸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합류한다. [사진=웨타랩 주식회사]

2020년 4월, 세 살 연하 비연예인과 4년 열애 끝에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 그는 같은 해 10월 31일 득녀 소식을 뒤늦게 전했다. 아내의 출산 직후에도 바쁜 촬영 일정을 이어나가던 백성현은 최근 육아 모드로 돌아와 14개월 된 딸 서윤이와 알콩달콩한 일상을 보내고 있다고. 아직은 서툰 초보 아빠지만 딸과 더 친해지기 위해 육아 의욕을 불태우고 있다고 밝혔다.

그런가 하면 서윤이는 제작진과의 첫 만남에서부터 앞니가 훤히 보이는 사랑스러운 미소와 함께 '슈돌' 최연소 언어 천재의 면모를 보이는 등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그 외에도 14개월이라는 게 믿기지 않을 만큼 다양한 능력을 보여줬다고 해 기대를 증폭시킨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