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CJ제일제당과 공식 후원 계약 팀코리아 식품 지원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대한체육회(이하 체육회)가 CJ제일제당과 간편식품 부문 공식 후원 계약을 맺었다. 이번 계약은 27일 진행됐다.

CJ제일제당은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출전하는 한국 선수단을 위한 간편식품을 지원하게된다. 또한 체육회 공식 후원사로 선정돼 오는 2024년까지 ▲체육회 휘장·공식 후원사 명칭 사용 ▲체육회·팀 코리아 엠블럼, 국가대표 선수단, 캐릭터 '달리' 등 지식 재산을 활용한 마케팅 프로모션 등에 대한 권리를 갖는다.

CJ제일제당은 지난 2020도쿄올림픽(하계)에 이어 이번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대회에 출전하는 선수단에게 CJ제일제당 간편식품으로 구성된 지원 물품을 제공한다. 체육회는 "현지 급식지원이 원활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다양한 간편식품을 통해 선수들에게 한국의 맛을 전달하여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울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한체육회가 27일 CJ제일제당과 간편식품 부문 공식 후원 계약을 맺었다. 쇼트트랙 국가대표선수단인 박장혁, 최민정, 이유빈, 서휘민, 박지윤, 김아랑, 이준서, 황대헌(이상 뒷줄) 곽윤기, 김동욱(이상 앞줄)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체육회]

조용만 체육회 사무총장은 "CJ제일제당과의 후원 계약을 통해 팀코리아 대한민국 선수단에게 안전한 식품을 지원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우리 선수들의 우수한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수 있도록 팀코리아 후원을 결정해준 CJ제일제당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CJ제일제당 측도 "팀코리아 슬로건인 'To the World, Be the Best'는 세계 최고 식품기업으로 비전을 가진 회사와 가장 좋은 파트너"라며 "앞으로 CJ제일제당이 보유한 역량을 활용하여 우리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화답했다.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 참가하는 컬링대표팀 김초희-김영미-김선영-김경애-김은정(왼쪽부터)이 대한체육회와 CJ제일제당의 간편식품 부문 공식 후원 계약에 따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체육회]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