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요리비결' 황광희, 유재석에 러브콜 "오픈발 힘 실어달라"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최고의 요리비결' 황광희가 유재석에게 러브콜을 날렸다.

23일 오전 EBS '최고의 요리비결'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MC 황광희가 참석했다.

방송인 황광희가 23일 오전 EBS '최고의 요리비결' 온라인 기자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EBS]

'최고의 요리비결'은 요리의 대가가 출연하여 평소에 즐겨 먹는 장, 찌개, 김치 등 기본 음식의 제조비법을 체계적으로 알려주는 지상파 전통 요리 프로그램이다.

황광희는 초대하고 싶은 게스트로 유재석을 꼽았다. 황광희는 "유재석 형과 EBS에서 투샷 잡히는 것 해보고 싶다. 형이 라면 맛있게 끓이는 방법도 알지 않냐. 동생에게 '오픈 발' 힘 좀 실어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황광희는 '최요비'로 돌아온 소감에 대해 "EBS 프로그램은 하기 쉽지 않다. 사람 됨됨이도 본다고 들었다. 그래서 하게 됐는데 기분 좋다. 그럼 (내 됨됨이는) 말할 것도 없겠죠"라고 말하며 장난스레 거들먹거려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최고의 요리비결'은 평일 오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