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리·윤두준, '일당백집사'서 만나나 "긍정 검토 중"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이혜리, 윤두준이 드라마 '일당백집사'를 제안 받고 검토 중이다.

17일 소속사 크리에이티브 아이엔지 관계자는 조이뉴스24에 "이혜리가 MBC 새 드라마 '일당백집사' 출연을 제안 받고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배우 이혜리, 윤두준이 MBC 새 드라마 '일당백집사' 출연을 검토 중이다. [사진=정소희 기자, 조이뉴스 포토DB]

윤두준 소속사 어라운드 엔터테인먼트 측 또한 "'일당백집사'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인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MBC 새 드라마 '일당백집사'는 일(한 건)당 백 원으로 시작하는 심부름을 대신해주는 남자 김집사와 죽은 이의 소원을 들어주는 장례지도사 백동주가 생활 심부름업체 일당백을 운영하며 만들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최근 KBS 2TV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서 유승호와 호흡을 맞췄던 이혜리가 '일당백집사'에선 윤두준과 새로운 케미를 선보일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또한 윤두준은 최근 그룹 하이라이트 완전체로 첫 정규 앨범 'DAYDREAM' 공개를 발표, 가수에 이어 배우 활동까지 다채롭게 활약하고 있는 그의 모습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