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아유미 "사귀면 다 퍼주는 스타일…알아서 해주고파"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컬투쇼' 아유미가 연애 성향을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는 스페셜 DJ 빽가, 게스트 아유미가 출연했다.

아유미 [사진=아유미 인스타그램]

한 청취자는 "아들이 고등학교 1학년인데 좋아하면 다 퍼주는 스타일이다. 걱정이다"라고 사연을 보냈다.

이에 아유미는 "제가 좀 이런 스타일이다. 사귀면 너무 퍼준다. 지금은 안 하려고 하는데 그래도 뭔가 하게 되는 것 같다. 나이 문제는 아닌 것 같다. 알아서 다 해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빽가 역시 "저도 이런 스타일이다. 상처를 받는다고 해도 안 바뀐다. 성향인 것 같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아유미는 사연을 보낸 청취자에게 "안타깝게도 못 고칠 것 같다. 어머님, 아드님은 못 고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