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곤, 낚시 용품 회사 CEO 변신 "작년에 시작"...깐깐한 모습 '깜짝'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이태곤이 낚시 용품 회사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13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이태곤의 일상이 담겼다.

이날 이태곤은 서재에서 서류를 보는 모습을 공개하며 "작년에 낚시 사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2 캡처]

이후 이태곤은 회사 직원과 화상 회의를 했고, 출시 샘플을 보며 마움에 들어하지 않았다. 그는 "이건 안된다"며 "늘 하던대로 깔끔하게 일 처리를 해달라"고 깐깐한 CEO의 모습을 보였다.

이태곤은 결재를 하며 옥새 스타일의 큰 도장으로 했고, 영상을 보던 이찬원은 "도장도 드라마다"고 놀라워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