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센스3' 오나라, 노제 인기에 돌직구 "거품 2개월이면 끝나"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오나라가 댄서 노제에게 직구 조언을 했다.

13일 방송된 tvN '식스센스3’에서는 노제, 아이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노제는 "바쁘긴 한데 저번보다는 마음의 안정을 찾으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식스센스3 [사진=tvN 캡처]

이에 오나라는 "그렇지 거품이 2개월이면 끝나"라고 마라맛 조언을 했다. 유재석은 "나라가 토크가"라고 놀랐고, 제시는 "사람은 영원한 게 없기 때문에 올 때 딱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