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연수, 'AV 악플' 논란 후 근황...여전한 인형 비주얼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하연수가 근황을 전했다.

13일 하연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반려토끼와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우리 마요랑. 어느새 금요일이다"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토끼를 안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하연수의 모습이 담겼다. 인형같은 미모가 눈길을 끈다.

하연수 [사진=하연수 SNS]

앞서 하연수는 한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올라온 'AV 진출'이라는 악플을 캡처해 SNS에 공개했다. 이어 "정상적 사고 회로 가지고 계시면 카페에서 제 언급 하지 마세요. 진짜 고소합니다"라고 경고했다.

한편, 하연수는 현재 일본 유학 중이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