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원어스, 하루만에 18만장 판매고…자체최고기록 경신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원어스(ONEUS)가 발매 첫날 만에 자체 초동 기록을 갈아치웠다.

지난 17일 국내 최대 음반 판매량 집계 사이트 한터차트에 따르면 원어스(RAVN(레이븐)·서호·이도·건희·환웅·시온)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TRICKSTER'(트릭스터)는 발매 당일 18만 7천 장 이상의 판매고를 달성했다.

원어스 단체 콘셉트 포토 [사진=RBW]

이는 지난해 1월 발표한 여섯 번째 미니앨범 'BLOOD MOON'(블러드 문)의 초동 판매량(17만 2500장)을 단숨에 뛰어넘는 수치로, 신보 발매 하루 만에 자체 초동 기록을 경신하는 유의미한 기록으로 남다른 존재감을 뽐냈다.

원어스는 매 앨범마다 자체 초동 신기록을 세우며 '성장형 그룹'의 입지를 확고히 한 데 이어 컴백과 동시에 흥행 기록을 다시 쓰고 있는 만큼 최종 초동 판매량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원어스의 새 미니앨범 'TRICKSTER'는 선택의 연속인 세상 속에서 '한 번의 선택으로 인생의 전환점을 맞이할 수 있다'라는 의미를 담았다. 한층 확장된 세계관과 원어스의 다채로운 음악 스타일을 엿볼 수 있다.

타이틀곡 '덤벼 (Bring it on)'는 강렬한 브라스 라인 위 드릴(Drill)과 트랩(Trap) 장르를 녹여낸 곡이다. 거칠게 몰아치는 랩핑과 섬세한 벌스, 숨 막히게 매혹적인 비트가 매력을 극대화시킨다.

특히 원어스는 단 한 번의 패로 결말을 뒤집는 자들을 의미하는 앨범명 '트릭스터'처럼 파워풀한 퍼포먼스는 물론, 폭발적인 패기와 에너지로 'K팝 히든카드'로서 가요계 평정에 나선다.

한편, 원어스는 새 앨범 'TRICKSTER'의 타이틀곡 '덤벼 (Bring it on)'로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