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박나래·임수향과 열애설 진실은 "포옹이 습관"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성훈이 박나래, 임수향과 열애설의 진실을 밝힌다.

18일 오후 8시30분 방송되는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성훈은 과거 박나래와의 열애설에 대해 솔직하게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평소 습관인데 남자든 여자든 포옹하는 걸 좋아한다"라며 "나래와는 워낙 친하니까 포옹이 자연스러웠는데 다른 분들 보실 땐 오해하셨던 것 같다"라고 전했다.

'옥탑방의 문제아들' 성훈 [사진=KBS]

이어 성훈은 신인 시절 '신기생뎐'에서 호흡을 맞춘 임수향과의 열애설 비화를 밝혔다. 그는 "당시 드라마를 찍기 전에 신인 배우들끼리 4~5개월 정도, 매일 만나 6~7시간을 함께 연습했다"라며 "캐릭터를 세뇌시키듯 연습하다 보니 (캐릭터적으로) 호감이 없을 수가 없었다"라고 터놨다.

한편, 성훈은 지금까지 소개팅을 딱 한 번 해봤다고. 그는 "대학생 때 첫 소개팅으로 첫 여자친구를 만났다. 그게 처음이자 마지막 소개팅"이라며 "부모님이 결혼하라는 얘기할 나이도 지난 것 같다"라고 부모님도 결혼을 거의 포기한 상황이라고 전했다. 이에 멤버들은 "마흔이면 애기다. 우리 세계(?)에서는 제일 귀여울 때"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