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냥개들', 김새론 음주운전 혐의에 "촬영 일정 조정"(공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김새론이 음주운전 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차기작에 비상이 생겼다.

넷플릭스 측은 18일 조이뉴스24에 "'사냥개들'은 현재 촬영중"이라며 "이후 촬영 일정은 조정 예정이며 공개 일정 역시 충분한 논의 후 정리되는대로 말씀드리겠다"라고 밝혔다.

김새론이 TV조선 새 드라마 '레버리지:사기조작단'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날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김새론은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운전을 하다 구조물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와 관련해 김새론의 소속사 골드메달리스 측은 조이뉴슨24에 "정확한 검사를 위해 채혈 검사를 진행했으며, 검사 후 보호자 동행 하에 다른 조사 없이 귀가 조치되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채혈 검사 결과는 2주 후 나올 예정이며, 김새론 씨는 추후 경찰의 요청에 성실하게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새론은 '사냥개들' 뿐만 아니라 SBS '트롤리'에도 출연할 예정으로, 음주운전 혐의로 인해 촬영에 비상이 생긴 상황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