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차은우 "나도 차인 적 있어, 울면서 매달린 적도"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22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만찢남' 차은우의 절절한 러브 스토리가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연인에게 차인 후 구질구질하게 매달린 경험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던 도중, 차은우는 "나도 차인 적 있다"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런닝맨' 차은우 프리뷰 [사진=SBS]

'아이돌계 원탑 비주얼'이라고 불리는 차은우에게 절대 있을 수도 없는 일이라고 생각했던 런닝맨 멤버들은 "말도 안 된다", "누가 너를 차냐?"라며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이 쏟아냈고 이에 차은우는 당시 헤어진 연인에게 울면서 매달렸다며 절절했던 과거 연애사를 고백했다.

이어 "다시 만났냐"는 질문에 차은우가 행복한 결말을 맞이했다고 밝히자, 멤버들은 "그게 되는구나", "우린 (연인이) 한 번 떠나면 뒤도 안 돌아본다"라며 분통을 터트려 주변을 폭소케 했다.

한편, '런닝맨' 공식 사랑꾼인 전소민과 양세찬 또한 눈 내리는 날에 눈사람이 되도록 연인을 기다려보기도 하고, 이별을 고한 연인을 붙잡기 위해 비행기 표까지 끊고 찾아가려 했던 사연까지 공개하며 구질구질한 연애사 토크에 재미를 한층 더했다.

'순애보' 차은우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는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