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백서' 윤유선 "시어머니 첫 도전…子 보내는 지혜 얻었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결혼백서' 윤유선이 이진욱과 모자호흡을 맞추는 소감을 전했다.

23일 오후 진행된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윤유선은 "극중 이진욱은 속 썩여본 적 없는 멋진 아들"이라며 "잘 생기고, 스윗하고, 능력도 갖고 있다. 애교도 많고 가끔 허당미가 매력인 자랑스러운 아들"이라고 아들바보답게 소개했다.

배우 이진욱, 윤유선, 길용우가 2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카카오TV]

이어 그는 "그간 며느리 역할만 해오다가 처음으로 시어머니 역할을 맡았다"라며 "한 남자를 사랑하는 두 여자 사이에서 어떤 마음으로 아들을 보내야 하나 하는 지혜를 얻게 된 작품"이라고 전했다.

'결혼백서'(연출 송제영, 서주완, 극본 최이랑,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았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 드라마. 이진욱, 이연희, 임하룡, 윤유선, 길용우 등이 출연한다.

23일 오후 7시 카카오TV 첫 공개.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