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백서' 임하룡 "딸 이연희 결혼, 부모마음 생각하게 돼"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결혼백서' 임하룡이 "자녀들 결혼 준비를 하는 부모의 마음이 이런 거구나 하는 걸 느꼈다"고 털어놨다.

23일 오후 진행된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임하룡은 "극중 딸 이연희는 공부도 잘하고 착하고, 어디 내놔도 손색없는 며느리감"이라고 딸을 소개했다. 임하룡은 이연희와 부녀호흡을 맞춘다.

배우 임하룡, 이연희가 23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카카오TV 오리지널 '결혼백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카카오TV]

임하룡은 "약간 (우리집이) 기우는 느낌이 들어서 부모 입장에서 안쓰러웠다. 집사람은 싸움닭이라 조마조마했다. 제발 아무것도 아닌 일로 시비 좀 걸지 말고 무난히 넘어가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라며 "부모의 마음이 이런 거구나, 싶어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결혼백서'(연출 송제영, 서주완, 극본 최이랑,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는 동화 속 해피엔딩처럼 고생 끝 행복 시작일 것만 같았던 30대 커플의 결혼 준비 과정에서 펼쳐지는 좌충우돌 현실 공감 로맨스 드라마. 이진욱, 이연희, 임하룡, 윤유선, 길용우 등이 출연한다.

23일 오후 7시 카카오TV 첫 공개.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