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뭉쳐야찬다2' 특급 용병 출격…6월 방송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한국 프리미어리거 14호 '코리안 황소' 황희찬이 '뭉쳐야 찬다2'에 뜬다.

JTBC '뭉쳐야 찬다2' 측은 25일 "현역 프리미어리거 황희찬이 출연해 '어쩌다벤져스'와 특별한 만남을 펼친다"라고 밝혔다.

황희찬이 '뭉쳐야 찬다2'에 뜬다. [사진=비더에이치씨]

'어쩌다벤져스'는 글로벌 축구 스타와 함께 전국 제패라는 목표를 향한 전력 강화에 힘쓴다. 첫 번째 글로벌 축구 스타는 바로 대한민국 국가대표이자 영국 프리미어리그 '울버햄튼 윈더러스FC'에서 활약 중인 '코리안 황소' 황희찬. 손흥민에 이어 대한민국에서 14번째로 프리미어리거가 된 황희찬은 이번 기회를 통해 처음으로 국내 조기 축구에 발을 들인다고.

'어쩌다벤져스'의 특급 용병이 되어 조기 축구 데뷔전을 치르게 된 황희찬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한국인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에서 데뷔골을 터트렸던 그가 험난한 조기 축구 데뷔전에서도 골을 터트릴 수 있을지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현역 프리미어리거 황희찬과 '어쩌다벤져스'의 특급 만남은 6월 중 공개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