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면세점, 코로나19 이후 2년 2개월만에 제주공항점 재오픈


제주공항 국제 노선 운영 재개에 맞춰 오픈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영업을 중단한지 2년 2개월 만에 재오픈했다고 3일 밝혔다.

팬데믹으로 하늘길이 막히면서 잠정 휴업에 들어갔던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이 제주국제공항의 국제선 노선(제주-태국) 운영이 재개됨에 따라 지난 2일 저녁 7시 재오픈해 운영을 시작했다.

신라면세점 윤재필 제주공항점장(오른쪽)이 재오픈 첫 구매 고객에게 꽃다발과 함께 기념품을 선물로 증정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라면세점]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은 공항의 국제선 운항 계획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6월에는 제주국제공항에서 출발하고 도착하는 제주항공, 스쿠트항공편에 따라 주3회 오픈한다.

신라면세점 제주국제공항점은 재오픈을 기념해 첫 구매고객에게 꽃다발과 기념 선물을 증정했다. 제주공항점은 설화수, 헤라, 입생로랑, 크리니크, 키엘 등의 화장품 브랜드와 정관장, 글렌디, 발렌타인 등의 술·담배 브랜드를 판매한다.

윤재필 신라면세점 제주공항점장은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계신 많은 내국인들과 해외관광객들을 오랜만에 맞이하게 돼 기쁘다"면서 "제주국제공항 운영에 맞춰 점차적으로 운영시간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라면세점은 필리핀 여행사 대표단을 서울시내면세점에 초청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해 면세점 관광산업 인프라 재구축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