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김새론, '키스식스센스' 편집없이 등장…"남은 분량 無"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김새론이 '키스 식스 센스'에 편집없이 등장했다.

김새론은 디즈니 플러스 오리지널 시리즈 '키스 식스 센스'에 이재욱과 함께 특별출연했다.

배우 김새론이 '키스 식스 센스'에 등장했다. [사진=골드메달리스트 ]

김새론이 맡은 역할은 극중 영화 감독인 이필요(김지석 분)이 연출한 영화 '하루'의 여주인공 하루. 이 영화는 과거 필요와 예술(서지혜 분)가 했던 사랑을 토대로 만들어진 것으로, 하루가 했던 대사는 예술이 실제 했던 말이다.

이 때문에 하루는 예술이 영화를 볼 때 자신을 이입해 과거를 회상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에 김새론은 몇 회차 짧지만 굵게 등장해 깊은 인상을 남겼다.

문제는 김새론이 음주운전 물의를 일으키고 자숙에 들어간 상태라는 점이다. 김새론은 지난달 18일 오전 8시께 서울 강남구에서 만취 상태로 운전을 하다 가드레일과 가로수 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김새론이 낸 사고로 변압기가 고장 나면서 인근 상점 등에 전기 공급이 장시간 끊겼고, 이로 인해 많은 이들이 피해를 입게 됐다.

김새론은 출연 예정이던 SBS 드라마 '트롤리'에서 하차했다. 넷플릭스 시리즈 '사냥개들'에선 하차하지 않았지만, 편집 여부는 논의 중이다.

그런 가운데 '키스 식스 센스'에 김새론이 등장한 것. '키스 식스 센스'는 김새론이 음주운전 사고를 내기 전 촬영이 진행됐고, 김새론 역할이 워낙 중요하다 보니 해당 장면을 편집하는 것이 쉽지 않았을 터다. 특별출연이다 보니 비중도 크지는 않다. 하지만 물의를 일으킨 배우를 드라마에서 봐야하는 시청자들의 불편함에 있어서는 아쉬움이 남는다.

'키스 식스 센스' 측은 조이뉴스24에 "앞으로 남은 2회에는 김새론이 등장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