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진, 아들 잘 키웠네...훤칠한 훈남에 문화재 해설사로 활약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류진의 첫째 아들 찬형이 해설사로 활약한 근황을 전했다.

23일 찬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설사로 활동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첫 특별 해설 활동. 6시 반 기상. 2시간 차 막힘. 2시간 해설 활동. 1시간 폭풍 식사. 차에서 또 기절. 해설하는 2시간 동안 비가 안 왔다. 다행이고 신기하네. 감사의 인사로 받은 선물에 피곤하고 힘들지만 보람된 시간, 뜻깊은 시간"이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외국인들에게 문화재에 대해 설명하는 찬형의 모습이 담겼다. 열심히 뛰어다니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류진 아들 찬형 [사진=찬형 SNS]

한편, 찬형은 최근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연해 원어민같은 영어 실력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