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영, 프로듀서 유튜브 채널 개설…아마추어 창작 활동 지원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진영이 유튜브로 프로듀서의 행보를 이어간다.

지난 23일 배우이자 프로듀서 진영이 유튜브 채널 오픈과 동시에 첫 저작권 무료음악(No Copyright Sounds)인 'It was a First Love'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배우 진영이 프로듀서 행보를 이어간다. [사진=유튜브]

공개된 티저 영상 속 진영은 곡을 작업하는 모습을 통해 한 편의 브이로그 같은 자연스럽고 편안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특히 진영만의 색깔이 입혀진 특유의 감각적인 멜로디가 영상 무드와 완벽하게 어우러지며 보는 이들을 매료시킨다.

진영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음악 프로듀서로서 다양한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다. 주요 콘텐츠로는 저작권 무료음악이 제공된다. 아마추어 영상 크리에이터들에게 무료로 고퀄리티 곡을 배포함으로써 이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한다는 의미다.

진영은 "크리에이터를 포함한 많은 분들이 저의 곡을 다채롭게 사용해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 들려드릴 다양한 곡과 콘텐츠들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진영은 배우와 가수 활동뿐만 아니라 다수의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탁월한 프로듀싱 능력을 입증시킨 멀티 엔터테이너. 최근에는 넷플릭스 시리즈 '스위트홈' 시즌 2와 3의 주연으로 합류한다는 소식을 전하기도 해 대중들의 관심이 더욱 커지고 있다.

한편, 진영의 첫 번째 저작권 무료음악 'It was a First Love'는 25일 저녁 6시 유튜브와 글로벌 음원 플랫폼 '사운드클라우드(SoundCloud)'를 통해 공개된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