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고지용 "초2 아들 승재, 韓대표 국제창의력대회 출전"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고지용이 아내 허양임의 분노를 폭발시킨 사연을 고백한다.

27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젝스키스 출신 고지용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동상이몽2' 고지용 스틸컷 [사진=SBS]

최근 진행된 SBS '너는 내 운명' 스튜디오 녹화에는 고지용이 함께했다. 그룹 신화의 앤디, 샵 출신 이지혜에 이은 1세대 아이돌 젝스키스 출신 고지용의 등장에 MC들은 반가움을 표하며 "90년대 음악방송 대기실 같다"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승재 아빠'로 불리기도 하는 고지용은 초등학교 2학년이 된 아들 승재의 근황을 전했다. 상위 0.5% 영재라는 아들 승재는 최근에는 한국 대표로 국제창의력대회에 출전을 했다고 해 시선을 모았다. 또한 고지용은 "승재가 배우는 걸 되게 좋아한다. 지금 2학년인데 6학년 문제집을 푼다"라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한편, 고지용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인 허양임은 배우 김태희, 이민정, 수애를 닮은 외모로 화제를 모은 바 있는데. 고지용은 "완벽한 아내와 사는 게 피곤하다"라고 해 MC들에게 "이게 무슨 배부른 소리냐"라는 야유를 받았다. 고지용은 "건강 문제로 잔소리가 많다"라며 술과 담배를 원인으로 꼽았고, 이에 MC들은 "술, 담배를 하면 잔소리는 기본으로 들어간다", "의사가 아니더라도 한다"라며 아내의 편을 들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고지용은 아내 허양임의 분노가 폭발했던 사연을 공개해 관심을 모았다. 최근 고지용이 연락 두절에 무단외박까지 했다는 것. MC들은 "이건 말이 안 된다", "이혼 사유다"라며 입을 모았다. 반면 고지용의 이야기에 앤디는 "나도 똑같다"라며 공감했다고 해 그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높인다.

고지용이 아내 허양임의 분노를 폭발하게 한 사연은 27일(월) 밤 10시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