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의 스타들"…서울예대, 2022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 개최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예술을 갈망하는 전국 고등학생들의 열정을 담아낼 2022년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가 서울예술대학교(총장 이남식)에서 개최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2년간 중단되었던 서울예대 2022년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가 7월 20일부터 8월 5일까지 부문별 경연을 실시한다.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는 예술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가지고 예술대학 입학을 희망하는 학생들에게 예술에 대한 보다 심도 있는 깊이와 예술 창작 과정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 포스터 [사진=서울예대]

1962년부터 시작된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는 지난 60여년 간 대한민국의 예비 예술가를 발굴하고 격려하며 문화예술계의 주역들을 배출해왔다. 정동환, 김상중, 조성하 등의 연기자와 영화감독 장진을 비롯한 수많은 스타들이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 출신이다.

이번 경연은 연극, 뮤지컬, 무용, 국악, 문예, 광고, 영상, 사진 등 총 여덟 개 부문에 걸쳐 펼쳐진다.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의 개인상 입상자는 서울예술대학교 입학 전형 시 가산점이 부여되며, 각 부문별 대상 수상자에게는 서울예술대학교 입학 시, 한 학기 수업료가 면제된다. 시상식은 8월 20일 서울예술대학교 예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동랑청소년종합예술제 신청서 접수는 6월 27일부터 시작됐으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예술대학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