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순당, 미국 10대 컬트 와인 ‘슬론(Sloan)’ 국내 최초 독점 론칭


[조이뉴스24 엄판도 기자] 국순당이 미국 10대 컬트 와인으로 꼽히는 ‘슬론(Sloan)’을 국내 최초로 독점 수입 진행한다고 밝혔다.

‘슬론 이스테이트’는 1997년 미국 슈퍼마켓 체인(QFC)의 오너 ‘스튜어트 슬론’에 의해 미국 나파밸리 러더포드에 설립된 와이너리이다.

그는 최고의 와인을 만들기 위해 당시 포도밭 관리분야에 최고라 불리던 ‘데이비드 아브르’와 함께 포도밭을 조성했으며, 미국의 할란 와인을 최정상에 올려놓은 와인메이커 ‘마사 맥캘란’을 고용하여 첫 빈티지부터 최고의 와인을 만들고자 했다.

최초로 만들어진 2000년 빈티지에 만족을 하지 못한 그는 세계적인 와인 컨설턴트 ‘미쉘 롤랑’까지 고용해 최고의 팀을 만들었다. 그 결과 와인평론가 로버트 파커로부터 2001년 빈티지 99점, 2002년 빈티지 100점을 받게 되며 컬트 와인으로 자리 잡았다. 이후 2007년, 2015년, 2016년, 2019년 빈티지 등 지금까지 총 5회에 걸쳐 100점 만점을 획득했다.

‘슬론 이스테이트’는 현재 플래그쉽 와인인 ‘슬론’과 세컨드 와인인 ‘애스터리스크’를 생산한다. 두 와인 모두 까베르네 소비뇽 품종을 기본으로 와인별로 메를로와 까베르네 프랑 품종을 블렌딩해 만든다.

‘슬론’ 와인은 파워풀하고 강렬한 풍미와 다채로운 과실향과 탄닌감을 겹겹이 느낄 수 있으며, ‘애스터리스크’ 와인은 우아하고 섬세한 과실 풍미의 조화가 뛰어나다.

국순당 관계자는 “국순당은 그동안 국내에 정식으로 소개되지 않은 세계 유명 컬트와인을 발굴해 국내에 소개하고 있다”라며 “이번에는 미국의 10대 컬트와인으로 꼽히는 슬론 이스테이트 와인을 와이너리와 협력을 통해 국내 소비자들이 해외 메일링 리스트를 통한 구매 없이 간편하게 접할 수 있게 됐다”라고 전했다.

국순당이 론칭하는 미국 10대 컬트 와인 ‘슬론(Sloan)’ 이미지 [사진=국순당]

/엄판도 기자(pand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