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킬러' 장혁 "특별출연 차태현·손현주, 친분으로 직접 섭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더 킬러' 장혁이 특별출연한 차태현, 손현주의 섭외 비하인드를 전했다.

4일 오후 서울 용산구 용산아이파크 CGV에서 진행된 영화 '더 킬러: 죽어도 되는 아이'(감독 최재훈) 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장혁은 "차태현은 함께 예능도 출연하고 오랜 친구이기도 하다. 서로 필요한 부분에 도움을 주는 친구사이라 섭외가 어렵지 않았다"라며 "클리너 역할에 차태현이 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과정을 전했다.

배우 브루스 칸과 장혁이 4일 오후 서울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더 킬러: 죽어도 되는 아이'(감독 최재훈)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손현주 형님은 평소 좋아했던, 오래 알고지낸 형님"이라며 "극중 총기상은 재미도 있지만 밀도감 있는 배우가 하면 진지하게 들어갈 수 있을 것 같아서 전화로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더 킬러'는 호화로운 은퇴생활을 즐기던 업계 최강 킬러 의강이 겁도 없이 자신을 건드린 놈들을 끝까지 쫓아 응징하는 스트레이트 액션 영화. 장혁, 브루스칸, 공원소녀 이서영 등이 출연한다.

13일 개봉.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사진=정소희 기자(ss0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