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위표] '탑건:매버릭', 350만 돌파…전세계 흥행 5위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탑건: 매버릭'이 개봉 14일째 350만 관객을 돌파했다.

5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탑건: 매버릭'은 이날 오전 350만 관객을 넘어섰다.

'탑건: 매버릭'이 개봉 14일째 350만 관객을 돌파했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특히 개봉 2주차인 6월 27일 일일 관객수 15만6천225명, 그리고 개봉 3주차 7월 4일 일일 관객수가 변함없이 유지되는 흥행 기현상을 이어가고 있어 눈길을 끈다.

대한민국의 흥행은 외신에서도 주목 받고 있다. Collider는 "지난 주말 해외 시장 중 최고 흥행은 바로 대한민국 시장이다. 영화사는 대한민국 시장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영화 개봉을 6월로 변경, 마지막 개봉 국가 한국에서 톰 크루즈와 주역들은 열띤 홍보 투어에 보내기도 했다"라며 글로벌 투어의 마지막 국가로 한국을 방문을 심도 있게 조망했다.

지난 주말까지 대한민국 극장가에서 '탑건: 매버릭'은 2천760만 달러의 수익을 기록했다. 이는 북미를 제외하고 영국 8천400만 달러, 일본 5천700만 달러, 호주 5천100만 달러, 프랑스 4천200만 달러를 잇는 전 세계 흥행 5위의 기록으로, 톰 크루즈의 티켓 파워를 여실히 증명했다.

대한민국의 식지 않는 폭발적인 흥행세에 힘입어 '탑건: 매버릭'은 전 세계 흥행 수익 약 11억 달러(약 1조 4천400억 원)를 돌파하는 기록을 세웠다. 북미에서는 '겨울왕국2'(2019),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2015)까지 모두 넘고, 역대 흥행 12위를 경신했으며 식지 않는 흥행세에 모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탑건: 매버릭'은 교관으로 컴백한 최고의 파일럿 매버릭(톰 크루즈)과 함께 생사를 넘나드는 미션에 투입되는 새로운 팀원들의 이야기를 다룬 항공 액션 블록버스터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