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영, 자체 라이브커머스 키운다…'올영라이브' 고유 IP 육성


모바일 생방송 명칭 '올영라이브'로 개편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CJ올리브영이 10조원 전망의 라이브커머스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5일 CJ올리브영은 자체 모바일 생방송 '올라이브'를 이달부터 '올영라이브'로 새롭게 개편한다고 밝혔다. 올리브영의 줄임말인 '올영'을 결합한 직관적인 네이밍과 함께 올리브영만의 차별화된 라이브커머스 정체성을 확고히 한다는 목표다.

CJ올리브영이 모바일앱(App)에서 진행하는 '올영라이브' 이미지. [사진=CJ올리브영]

특히 올리브영은 이번 개편을 발판 삼아 고유 IP(지적재산권)를 육성하는 데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상품과 브랜드를 소개하고 판매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올리브영에서만 만나볼 수 있는 기획 라이브 방송을 확대하며 탄탄한 MZ세대 시청자 확보에 나선다.

앞서 올리브영은 지난 2019년 파일럿 방송을 거쳐 2020년 4월부터 '올영라이브'를 정규 편성했다. 뷰티, 헬스 상품 전문성에 재미와 소통을 더한 방송으로 지난해 연간 시청자 수는 전년비 3.5배, 주문액은 6배 증가하는 등 높은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올영라이브'는 올리브영이 업계 최초로 선보인 뷰티 전문 라이브커머스답게 MZ 고객들의 열띤 호응과 높은 로열티가 강점이다. 올 상반기 시청자 가운데 2030대가 80%에 달하며, 라이브 방송을 통한 구매전환율은 지난해 연평균 22%를 넘어서며 한 자릿수인 업계 평균을 크게 웃돌았다.

올리브영은 최근 두 가지 신규 방송 포맷을 추가하며 기획 콘텐츠를 5개로 늘렸다. 새롭게 선보이는 방송은 공동구매 콘셉트의 '모이공(0)싸다구(9)', 밸런스 게임을 모티프로 한 '겟잎(GET IF)논쟁'이다. 이밖에도 신상품을 선착순 0원에 '득템'할 수 있는 '신상티켓팅', 쏠쏠한 혜택과 솔직한 리뷰를 담아낸 예능형 라이브 '쏠쏠한 쇼핑' 등의 기획 라이브를 다양하게 운영 중이다.

방송 횟수도 기존 주 3회에서 이달부터 5회로 늘려,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매일 저녁 8시에 편성했다. 연내에는 모바일 앱(App)에 라이브관도 오픈해 라이브커머스 경쟁력을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