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컬투쇼' 초봄 "쌍둥이 인형 콘셉트…10년 숙소생활, 비밀無"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컬투쇼' 에이핑크 초봄(초롱, 보미)이 쌍둥이 인형 콘셉트로 출격한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에이핑크 초봄과 길구봉구, 픽보이가 출연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에이핑크 초봄과 길구봉구, 픽보이가 출연했다. [사진=SBS파워FM]
14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에이핑크 초봄과 길구봉구, 픽보이가 출연했다. [사진=SBS파워FM]

이날 초봄은 "쌍둥이 인형 콘셉트에 적응 중"이라며 "옛날부터 둘이 왜이리 닮았느냐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라고 했다.

초봄이 발표한 '카피캣'은 사랑하는 사람의 모든 모습을 닮고 싶어하는 마음을 담은 팝댄스곡이다. 보미는 "초롱 보미의 귀엽고 상큼한 느낌으로 표현한 곡"이라고 했다.

초롱은 "10여년 숙소생활을 함께 했다. (보미와 나는) 가장 늦게까지 남은 멤버이고, 지난해에 독립했다"고 했고, 보미는 "우리 둘은 거의 다 알고 비밀이 없다"라며 "안맞는 부분은 많다. 닮은거 빼고 다 안맞는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2024 트레킹






alert

댓글 쓰기 제목 '컬투쇼' 초봄 "쌍둥이 인형 콘셉트…10년 숙소생활, 비밀無"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