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조춘 "나이 87살, 아직 팔팔…아내와 각자 건강 챙겨"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아침마당'에 출연한 조춘이 건강을 잘 챙기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김영옥, 조춘, 최주봉, 이경애, 이상인, 황민호 등이 출연해 '나만의 여름 건강법'을 주제로 대화를 나눴다.

조춘이 '아침마당'에 출연했다. [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이날 조춘은 올해 나이 87살이라고 밝히며 "아직 팔팔하다. 건강하다. 태권도, 격투기, 검도 등 27단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58년째 민머리"라며 "아내와 나, 각자 건강을 챙겨야 한다. 아내에게 당신 하고 싶은 거 하고 운동하라고 하고 나는 나대로 건강을 챙긴다"라고 전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