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진영, 광복 77주년 기념 '600년의 길이 열리다' MC 확정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진영이 KBS 광복 77주년 기념 특별공연에 MC로 활약한다.

29일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 측은 "진영이 '600년의 길이 열리다'에서 진행을 맡는다"라고 밝혔다.

배우 진영이 '600년의 길이 열리다'에서 진행을 맡는다.  [사진=비비엔터테인먼트]
배우 진영이 '600년의 길이 열리다'에서 진행을 맡는다. [사진=비비엔터테인먼트]

문화재청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재단, KBS 한국방송이 주관하는 '600년의 길이 열리다'가 8월 13일 개최된다. 청와대가 소중한 문화유산으로 국민 품에 돌아온 의미를 되살리기 위해 마련된 광복 77주년 문화유산 방문캠페인 특별공연이다. 뮤지컬, 대중가수, 국악밴드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대한민국 최정상 아티스트들의 특별한 공연도 펼쳐진다.

MC로 발탁된 진영은 소속사 비비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뜻 깊은 공연에 함께할 수 있어 정말 큰 영광이다. 전 세계에서 지켜보고 대한민국의 최정상 아티스트들과 함께하는 자리인 만큼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라고 떨리는 마음을 전했다.

이날 진영은 공동 MC로 발탁된 신예은과 함께 110분간의 생방송을 이끈다. 그간 쌓아온 MC 내공과 노련미를 발휘해 전 국민에게 뜻 깊고 가치 있는 시간을 선사할 전망이다. 앞서 KBS 3.1운동 100주년 전야제 '100년의 봄'과 제76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 등 생방송 통해 MC로서의 진중한 태도와 매끄러운 진행 실력을 보여준 바 있어 더욱 주목이 집중된다.

한편, 진영이 MC를 맡은 광복 77주년 문화유산 방문캠페인 특별공연 '600년의 길이 열리다'는 8월 13일 오후 7시 10분 청와대 본관 야외특설무대에서 개최되며, KBS 1TV를 통해 생방송으로 시청할 수 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진영, 광복 77주년 기념 '600년의 길이 열리다' MC 확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