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양희은→정승환 명품 콜라보…9월 콘서트 '자, 오늘은' 개최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성시경이 내로라하는 양희은과 정승환 등 가요계 선후배들과 함께 노래한다.

성시경은 오는 9월 3일, 4일 양일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2022 성시경 with friends [자, 오늘은]'을 열고 양희은, 장필순, 장혜진, 한동준, 김조한, 하림, 나윤권, 정승환 등 가수들과 합동 공연을 선사한다.

성시경 콘서트 '2022 성시경 with friends [자, 오늘은]' 포스터 [사진=에스이십칠]

이번 라인업은 성시경의 유튜브 채널 콘텐츠 '노래'를 통해 깊은 울림과 감동을 주었던 주역들로 채워졌으며, 기존의 성시경 공연과는 또 다른 콘셉트의 무대들이 펼쳐질 예정이다.

성시경이 '노래'를 통해 나윤권과 콜라보레이션한 '나였으면' 영상은 298만뷰, 김조한이 참여한 '사랑이 늦어서 미안해'는 250만 뷰를 돌파하는 등 꾸준히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이어 장필순과 부른 '잊지말기로 해'는 86만뷰, 정승환의 '이 바보야'는 84만뷰를 달리고 있으며 장혜진이 참여한 '1994년 어느 늦은 밤'은 77만뷰, 한동준의 '너를 사랑해'는 43만뷰, 양희은과의 '늘 그대' 36만뷰, 하림의 'Dying Man'은 25만뷰를 기록하며 관심을 얻었다. 이에 이번 합동 공연에는 남녀노소를 막론한 많은 팬들의 참여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유튜브를 통해서만 보았던 콜라보레이션 영상을 직접 대형 무대에서 환상적인 라이브로 만나 볼 수 있다는 점에서 더욱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성시경은 지난 5월 3년만에 재개한 콘서트 '축가'에서 3일 연속 전석 매진을 기록하는 등 막강한 티켓 파워를 과시했던 바 있다.

'2022 성시경 with friends [자, 오늘은]'의 티켓 예매는 오는 8월 5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단독으로 진행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