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측 "'이 연애는 불가항력', 제안 받은 작품…확정NO"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차은우가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 출연을 제안받았다.

3일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조이뉴스24에 "차은우가 '이 연애는 불가항력' 출연을 제안 받았다"라고 밝히면서도 "제안 받은 작품들 중 하나다. 아직 결정된 건 없다"라고 덧붙였다.

배우 차은우(아스트로)가 서울 강서구 화곡동 KBS아레나홀에서 진행된 '2021 Asia Artist Awards'(2021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AAA)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드라마 '이 연애는 불가항력'은 3백여 년 전 철저히 봉인시되었던 금서를 얻게 된 여자와 그 금서의 희생양이 된 남자의 불가항력적 로맨스를 그린 작품. 차은우는 온주시청 법률자문관인 변호사 장신우 역을 맡은 것으로 알려졌다.

차은우는 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tvN '여신강림' 등을 통해 점점 더 발전하는 연기력으로 시청자와 가까워지고 있다. 현재 드라마 '아일랜드' 방영도 앞두고 있는 상황. 활발한 연기 활동으로 보다 깊어진 연기력을 기대케 한다.

한편 '이 연애는 불가항력'은 tvN '백일의 낭군님', SBS '여인의 향기' 등 다수의 히트작을 만들어낸 노지설 작가가 집필하고 디즈니+ '키스식스센스', tvN '오마이 베이비', OCN '보이스 시즌3', OCN '터널'의 남기훈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