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J산림조합-신한카드, ‘원더풀 FE+ 정기적금’ 특판 개시


- 연간 최대 10.5% 이자 지급…선착순 5000좌 한도

[조이뉴스24 엄판도 기자]SJ산림조합은 최대 10.5%의 이자를 지급하는 ‘SJ원더풀 FE(Fandom Edition) 플러스 정기적금’을 선착순 5000좌 한도로 판매한다고 5일 밝혔다.

SJ원더풀 FE+ 정기적금은 신한카드와 함께하는 ‘고객감사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준비됐으며, 기본금리에 우대금리까지 더해 연간 최대 10.5%의 이자를 지급한다.

특판 가입은 만 19세 이상 개인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가입기간은 12개월, 월불입액은 최대 30만 원이다.

이번 상품은 산림조합 조합원 및 준조합원일 경우 이자소득세가 감면되는 세금우대저축 상품으로도 가입할 수 있으며 추가금리를 받는 효과도 얻을 수 있다.

단, 기본 금리는 전국 산림조합 영업점별로 차이가 있다. 또한 신한카드사와 제휴로 출시된 상품인 만큼 특별 우대금리를 받으려면 직전 6개월간 신한카드 이용실적이 없는 고객이 상품 가입 후 산림조합 제휴카드를 발급 받아 3개월 이내 20만 원 이상 사용하면 된다.

최준석 산림조합중앙회 사업대표이사는 “지금은 코로나19 감염세와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더 많은 금융 혜택이 필요한 때”라면서 “SJ산림조합금융은 우대이율을 지급하는 신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해 고객분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산림조합중앙회 금융 상품 특판 [사진=산림조합중앙회]

/엄판도 기자(pand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