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쓴, 육아가 얼마나 힘들었으면 기절하듯 수면 "잠 부족"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개그우먼 홍현희의 남편 제이쓴이 육아 근황을 전했다.

1일 제이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자는 모습 찍은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녀새 잠 부족 ㅇㅅㅇ"이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태어난지 얼마 안 된 아들을 안고 자고 있는 제이쓴의 모습이 담겼다. 쓰러져 자고 있는 모습이 안쓰러움을 자아낸다.

제이쓴 [사진=제이쓴 SNS]

한편, 제이쓴은 2018년 홍현희와 결혼해 지난달 득남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