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 모두 충격 빠뜨린 3라운드 반전 결과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7일 방송하는 밴드 리얼 서바이벌 Mnet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 8회에서는 끝을 향해가는 3라운드 'A SONG DEDICATED TO' 미션에 이어 역대급 난이도의 미니 미션이 진행된다.

지난 방송에서 W24, 나상현씨밴드, PATZ, 행로난, 유다빈밴드, 터치드가 스포츠 스타, 뮤지션, 패션 디자이너 등을 향한 헌정곡으로 다채로운 무대를 보여주며 팀 리더들의 호평을 받았다.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 프리뷰 [사진=Mnet]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 프리뷰 [사진=Mnet]

이번 주 방송에서는 D82, 오월오일, 헤이맨이 자신만의 색깔을 담은 무대를 펼치는 가운데, 모두를 놀라게 한 충격적인 결과가 나왔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예고 영상에서 밴드들은 "못 해 먹겠다", "기억을 지워버리고 싶다"라며 눈물을 보이고 있어 3라운드 결과에 이목이 집중된다. 냉정한 평가로 모두를 긴장케 한 현장 평가단을 사로잡아 상위 6팀 안에 들어갈 팀은 누구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어서 밴드 POOL에 있는 팀들에게 주어지는 탈출의 기회, 역대급 난이도의 3라운드 미니 미션 '4 BARS CHALLENGE'가 시작된다. '4 BARS CHALLENGE'는 기타리스트 차승우가 만든 네 마디의 기타 리프를 미션 현장에서 첫 공개하고, 그 리프를 사용하여 30분 안에 곡을 만드는 미션. 주어진 준비시간 안에 곡과 가사까지 즉흥적으로 무대를 완성해야 하는 미션에 밴드들은 혼비백산한다. 아수라장을 방불케 하는 혼란도 잠시, 밴드들은 훌륭히 미션을 소화해냈다는 후문이다.

미니 미션을 본 팀 리더들은 "사람이 궁지에 몰리니까 멋진 쇼가 나온다", "정답의 무대를 본 것 같다"는 등 극찬을 이어갔다. 특히, 팀 리더 고영배는 "내가 꿈꾸던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이다"라며 높은 만족감을 드러내 오늘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Mnet 밴드 리얼 서바이벌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은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40분에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그레이트 서울 인베이전' 모두 충격 빠뜨린 3라운드 반전 결과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