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대 측 "'낮에 뜨는 달', 제안받고 검토 중"(공식)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김영대가 드라마 '낮에 뜨는 달' 출연을 검토 중이다.

16일 소속사 아우터코리아 측은 조이뉴스24에 "김영대가 드라마 '낮에 뜨는 달'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배우 김영대가 19일 인천광역시 중구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제1회 청룡시리즈어워즈' 시상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낮에 뜨는 달'은 시간이 멈춘 남자와 흘러가는 여자의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갈등에 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편성은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영대는 2017년 웹드라마 '전지적 짝사랑 시점'으로 데뷔해 SBS '펜트하우스' 시리즈와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 등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tvN 드라마 '별똥별'에서 첫 주연을 맡았다.

MBC 드라마 '금혼령' 방영을 앞두고 있는 김영대가 '낮에 뜨는 달'까지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