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티즈, 10월 월드투어 서울공연 전석 매진…막강 티켓파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에이티즈(ATEEZ)의 2022 하반기 월드투어의 첫 시작인 서울 공연이 전석 매진됐다.

오는 10월 29~30일 양일간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되는 에이티즈의 '더 펠로우십 : 브레이크 더 월(THE FELLOWSHIP : BREAK THE WALL)' 서울 공연이 티켓 오픈 후 2회차 전석 매진되며 막강한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에이티즈 단체 이미지 [사진=KQ엔터테인먼트]

에이티즈는 서울 공연에 앞서 오픈한 미주 투어 티켓에 대한 뜨거운 관심과 현지 팬들의 요청으로 애틀랜타 공연을 한 회차 늘리고, 오클랜드 지역을 투어에 추가했다. 이와 더불어 서울에 이어 미국 포트워스, 시카고, 애틀랜타, 뉴어크 공연까지 매진 소식을 알려 글로벌 화력을 입증한다.

앞서 에이티즈는 2022 상반기 월드투어 ‘더 펠로우십 : 비기닝 오브 디 엔드(THE FELLOWSHIP : BEGINNING OF THE END)’를 통해 서울, 미국 5개 도시, 유럽 5개국 그리고 일본 공연을 성료 하며 총 18만 명의 팬들을 만났다.

이러한 기세를 이어 '더 펠로우십 : 브레이크 더 월'은 서울 공연으로 포문을 연 뒤 11월 5일 미국 오클랜드, 7~8일 애너하임, 10일 피닉스, 16일 포트워스, 19일 시카고, 21~22일 애틀랜타, 27~28일 뉴어크, 12월 2일 캐나다 그리고 11~12일 일본 치바를 방문해 더욱 커진 스케일과 색다른 세트리스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에이티즈는 지난 7월 '더 월드 에피소드 1 : 무브먼트(THE WORLD EP.1 : MOVEMENT)' 앨범 발매로 초동 93만 장 기록에 이어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넘어서며 첫 밀리언셀러를 기록했다. 또한 빌보드 메인 음반 차트 '빌보드 200'에 3위로 진입하는 등 계속해서 자체 최고 기록을 세우며 승승장구 하고 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