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대한민국 금융 대명사로 거듭나야"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차별화된 가치를 통해 고객에게 선택받는 대한민국 금융의 대명사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회장은 2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금융지주 본사(신관)에서 열린 창립 14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넘버원(No.1) 금융플랫폼 기업이 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자"면서 이같이 말했다.

29일 서울 여의도 KB금융그룹 신관에서 윤종규 회장이 창립 14주년 기념식 후 KB금융지주 맹진규 감사부 총괄 전무, 윤여운 HR총괄 전무 등 장기근속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금융지주]

이날 기념식 행사는 유튜브로도 생중계 됐으며, 장기근속 직원에게는 공로패가 전달됐다.

윤 회장은 최고 금융플랫폼 기업이 되기 위한 요소로 ▲고객경험 혁신 ▲사회적 가치창출 ▲도전과 혁신을 강조했다.

윤 회장은 "고객경험 혁신을 위해 KB헬스케어, KB부동산, KB차차차, 리브모바일 등 4대 비금융 서비스를 강화해 고객의 일상 속에 한 걸음 더 다가가는 금융플랫폼을 구축할 것"이라며 "모빌리티나 디지털 자산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신사업 진출 확대를 통해 기존의 금융서비스와 결합해 새로운 고객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리딩금융그룹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을 통해 고객의 믿음에 보답하자"며 "차별화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실천을 통해 기업시민으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윤 회장은 또 "올해는 'Diversity(다양성) 2027 전략'을 수립해 저소득 근로자, 장애인, 글로벌 가정 등 금융 사각지대 고객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고, 금융업이 나아가야 할 길을 먼저 제시하면서 환경과 사회변화를 위한 의제 발굴에도 적극적인 목소리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윤 회장은 "일의 의미와 즐거움을 깨닫고 일일신우일신(日日新又日新)해 나아가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가자"며 "기본에 충실하고 서로 협력하여 위기를 극복하고, 고객 및 사회와 동반성장하는 상생의 가치를 실현함으로써 '세상을 바꾸는 금융'을 실현하자"고 당부했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