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빈, 어제(30일) 아들 품에 안았다…"산모·아기 모두 건강"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배우 전혜빈이 결혼 3년 만에 엄마가 됐다.

1일 전혜빈 소속사 팬스타즈컴퍼니에 따르면 전혜빈은 지난달 30일 아들을 출산했다. 아이와 전혜빈 모두 건강한 상태다.

배우 전혜빈이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정소희 기자]

전혜빈은 지난 2019년 2살 연상 치과의사와 결혼, 지난 4월 조이뉴스24 단독 보도를 통해 임신 사실이 알려졌다.

이후 전혜빈은 자신의 SNS를 통해 임신 근황을 전했고, 최근에는 만삭 화보를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낸 바 있다.

한편 1983년생인 전혜빈은 2002년 그룹 LUV로 데뷔한 후 연기자로 전향했다. '또 오해영' '조작' '라이프 온 마스' '왜그래 풍상씨', '오케이 광자매' 등에 출연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