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살쪘다는 반응에 "마음이 조금 힘들어서 쪘어요"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구혜선이 살쪘다는 반응에 해명했다.

30일 구헤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음이 조금 힘들어서 살이 쪘어요. '부산국제영화제'에는 꼭 회복해서 갈게요. 부국제에서 5일 6일에 만나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구혜선은 서울 행당동 소월아트홀에서 열린 ‘제27회 춘사국제영화제’ 개막식에 심사위원으로 참석했다. 페도라와 체크 무늬 투피스를 입고 등장한 구혜선은 전보다 다소 통통해진 모습을 보였다.

구혜선 [사진=구혜선 SNS]

한편, 구혜선은 오는 5일 개막하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