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놀면뭐하니' PD, 김태호X나영석과 비교 당해...불면증 시달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유재석이 박창훈 PD가 김태호 PD와 비교당하고 있다고 밝혔다.

1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 '기상 캐스터' 코너를 맞아 이이경의 집 앞을 찾아간 유재석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박창훈 PD는 최근 '놀면 뭐하니' 출연에 대한 가족들의 반응을 전하며 "가족들은 되게 좋아하는데, 두 번째 나올 때 노비로 나와서 집안이 별로 (분위기가) 안 좋다"고 말했다.

놀면 뭐하니 [사진=MBC 캡처]

유재석은 "박창훈 PD의 경우에는 이 프로그램을 맡으면서 동시에 김태호 PD와 비교를 당하고 요즘에는 기사로 나영석 PD와 비교가 되더라"고 말을 꺼냈다.

이어 "(PD가) 불면증에 시달리고 있다, 열심히 하고 있는데 호되게 채찍질을 당하고 있다. 너무 채찍질 당하니까 '안쓰럽다'라는 반응이 있더라"라고 덧붙였다.

박창훈 PD는 "내가 예능국에 있으면 다들 와서 어깨 쓱 토닥이고 간다"고 말했고, 유재석은 "나름 재미있게 하고 있는데 멤버 구성이 바뀌고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많다"고 격려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