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이 지하철을? 소탈한 모습 '깜짝'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김희선이 소탈한 일상을 공개했다.

30일 김희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하철에 오르는 김희선의 모습이 담겼다. 모자를 쓰고 수수한 차림으로 손을 흔드는 모습이다.

김희선 [사진=김희선 SNS]

한편, 김희선은 새 영화 '달짝지근해'에 출연한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