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천원짜리 변호사' 2022 SBS 드라마 시청률→OTT까지 1위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가 폭발적인 시청률 상승세 속에서 OTT 시장까지 석권하며 거침없는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믿보남궁' 남궁민의 변호활극으로 첫 방송 전부터 뜨거운 화제를 불러모은 '천원짜리 변호사'는 1화부터 전국 8.1%, 수도권 8.8%로 올해 방영된 미니시리즈를 통틀어 첫 방송 시청률 1위의 스코어로 기분 좋은 첫 발을 내디뎠다. 첫 방송 이후 입소문을 탄 결과 방송 2주차인 3화 기준으로 전국 12.9%, 수도권 13.5%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상승세 속 주간 미니시리즈 전체 1위를 차지, 2022년에 방영된 SBS 드라마 중 최고 시청률을 달성하기도 했다. 나아가 주말 드라마 춘추 전국이 펼쳐지고 있는 토요일 방송분 역시 순간 최고 시청률이 16.1%까지 치솟는가 하면, 2049 시청률 4.6%로 당일 방송된 전체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하며 모든 시청률 지표를 석권하는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닐슨 코리아 제공)

'천원짜리 변호사' 포스터 [사진=SBS]
'천원짜리 변호사' 포스터 [사진=SBS]

'천원짜리 변호사'의 흥행 돌풍은 안방극장을 넘어 OTT 시장까지 이어지고 있다. '천원짜리 변호사'의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 '디즈니+', '웨이브' 모두에서 국내 드라마 부문 인기 순위 1위에 랭크 됐을 뿐만 아니라, OTT 통합검색 및 콘텐츠 추천 플랫폼 키노라이츠가 발표한 9월 4주차(9월 24일~9월 30일) 통합 콘텐츠 랭킹에서도 '천원짜리 변호사'가 1위를 차지했다. '웨이브' 측은 “9월 23일 '천원짜리 변호사' 스트리밍 서비스가 개시된 이후 4일 동안 first view(가입 기여율) 1위, 시청 유저수 1위, 시청 시간 1위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밝혀 '천원짜리 변호사'를 향해 쏟아지는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천원짜리 변호사'는 코믹과 정극 연기를 능수능란하게 오가는 남궁민(천지훈 역)의 물오른 연기력과 김지은(백마리 역), 최대훈(서민혁 역), 이덕화(백현무 역), 박진우(사무장 역), 공민정(나예진 역) 등 통통 튀는 캐릭터 플레이, 남궁민의 상식 파괴 변호 방식이 선사하는 유쾌한 웃음과 빌런을 응징하면서 폭발하는 짜릿한 카타르시스, 골 때리는 웃음 뒤로 묻어나는 휴머니즘이 고른 호평을 얻고 있다. 또한 '팀 천변' 남궁민-김지은-박진우의 케미스트리가 무르익어감에 따라 시청자들의 반응 역시 날로 뜨거워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 가운데 각종 기록들을 통해 흥행돌풍을 제대로 입증하고 있는 '천원짜리 변호사'의 상승세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SBS 금토드라마 '천원짜리 변호사'는 수임료는 단돈 천원 실력은 단연 최고, '갓성비 변호사' 천지훈이 빽 없는 의뢰인들의 가장 든든한 빽이 되어주는 통쾌한 변호 활극. 매주 금,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천원짜리 변호사' 2022 SBS 드라마 시청률→OTT까지 1위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